9일 태연 부친상... 신곡 발표 잠정 연기

9일 태연 부친상... 신곡 발표 잠정 연기

보도에 따르면 태연의 부친은 이날 오전 급성 심근경색으로 세상을 떠났다.


9일 예정되어 있던 태연의신곡 발매와 이를 기념해 진행될 예정이던 방송 등은 모두 연기될 것으로 보인다.

 

소속사 SM엔터네인먼트 측은 "태연이 오늘 부친상을 당하는 안타까운 일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태연은 부친 장례식을 가족들과 조용히 치를 것으로 전해졌다.

 

다음은 태연 부친상 관련 소속사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에스엠엔터테인먼트입니다.  
태연이 9일 부친상을 당하는 안타까운 일이 발생했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며, 태연에게 따뜻한 위로 부탁드립니다.
금일 예정되어 있던 태연의 신곡 'Happy' 음원 및 뮤직비디오 공개를 부득이하게 잠정 연기함을 알려드립니다.  
신곡을 기대해주신 많은 팬 여러분의 양해 부탁드리며, 향후 음원 발매 일정과 관련해서는 재공지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특히 신곡 'Happy'가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하는 시간 속에서 따뜻하고 포근한 설렘과 행복을 가사에 담은 노래로 알려지면서, 팬들은 태연이 접한 슬픈 소식에 안타까움과 위로를 보태고 있다.

이날은 태연의 31번째 생일로 알려져 생일에 아버지를 잃는 슬픔을 겪게 돼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